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입구에 대형 모래조각 작품이 제작돼
시민과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해운대구는 5월 20~23일
해운대 모래축제 를개최할 예정 전에 담아 왔습니다
이번 축제에서 세계 각국의 랜드마크를 모래로
 표현한 작품 입니다

 

 

 

 

 

며칠전 모래조각 작품 전시 작업 시작 할 무렵에 다녀 왔습니다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전시 행사로 진행했지만
올해는 거리두기 해제로 다시 모래 축제를 열게 됐습니다
올해 축제 주제는 아직 자유롭게 해외여행을 가지 
못하는 상황을 반영해 ‘모래로 만나는 세계여행 으로 마련 되어
이에 따라 에펠탑, 자유의 여신상, 피라미드 
타지마할 등 세계 각국의 랜드마크를
 모래조각 작품으로 선보 이고 있습니다

 

 

 

 

 

 

 

 

 

 

 

 

 

모래조각 작업중 출입 금지 구역 이지만

먼거리에서 담아 봅니다

 

 

 

 

 

 

 

 

 

 

 

 

 

 

 

 

 

 

 

 

 

 

 

 

 

 

 

 

 

 

 

 

 

 

 

 

 

 

 

 

 

 

 

 

 

 

 

 

 

 

 

 

 

 

 

 

 

 

 

 

 

 

 

 

 

거울연못빛축제가 진행되고 있는 부산시민공원 
물이 흘러내리던 거대한 인공폭포도 빛이 쏟아져
내리는 듯한 장면을 보여줍니다
연못위로 빛 터널이 만들어져 있어서 걸어 가다보면 
환상적인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연못 안에 있는 소나무도 예쁜 등불로 장식하고 
그림자가 대칭으로 수면에 비치는 풍경이 멋지게 보여 줍니다

 

 

 

 

 

 

 

 

 

 

 

 

 

 

 

 

 

 

 

 

 

 

 

 

 

 

 

 

 

 

 

 

좋아요공감
공유하기
통계
글 요소

 

 

 

지난날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 해수욕장

 일원에서 북극곰 축제전경 입니다
부산일보와 부산시가 주관하는 북극곰 축제는 BBC에서 
선정한 10대 겨울 이색 스포츠로 32회째 개최되는 
전통성을 가진 축제로 매년 5천여명이상이 

참가하는 부산의 대표 축제이며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워터슬라이드, 아이스버킷)와  가수들의
공연등 의 프로그램을 비롯 겨울 바다를 입수할 수 있는 축제 입니다

 

 

 

 

 

 

 

 

 

 

 

 

 

 

 

 

 

 

 

 

 

 

 

 

 

 

 

 

 

 

 

 

 

 

 

 

 

열창하는 김종민 

 

 

 

 

 

 

 

 

 

 

 출발 신호와 함께 일제히 바다로 뛰어들었다
‘해운대 북극곰 축제’ 하이라이트인 수영대회에는
 어린아이부터 칠순을 넘긴 노인에 이르기까지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겨울 바다를 즐겼다
외국인 200여명도 자국 국기를 들고

 바다에 들어가 이색 겨울 축제를 만끽했다

 

 

 

 

 

 

 

 

 

 

 

 

 

 

 

 

 

 

 

 

 

 

 

 

제8회 해운대 빛축제'가 열린 28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해운대해수욕장을 찾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백사장 200m 구간에

설치된 빛조형물을 감상하고 있다. 내년 2월 2일까지 열리는

이번 축제는 '해운대 전설, 빛으로 담다'를 주제로 해운대해수욕장,

구남로 해운대광장, 해운대시장, 해운대온천길 등에서 펼쳐진다

 

 

 

 

 

 

 

 

 

축제가 매우 아름답고 독특합니다
전에는 볼 수 없었던 광경입니다
해변을 따라 이어진 빛도 인상적 입니다

 

 

 

 

 

 

 

 

 

 

 

 

 

 

 

 

 

 

 

 

 

 

 

 

부산 광복동에서 볼수 있는 일본 민속춤

 코로나 감염증으로 행사가 중단 된지가 3년

지난날 담아둔 행사을 올려 봅니다

 

 

일본문화는 옛부터 한국으로부터 전해져

 일본 풍토 속에서 오랜 시간을 걸쳐 변화되고

발전하였다고 합니다

한일 양국이 역사와 문화의 공통성이나 독자성을

서로 찾아보고, 서로 존중하고, 이해하는

기회를 많이 가졌으면 합니다

특히 젊은이들이 이웃나라 간의 평화와 발전

우호교류를 위해 서로 노력했으면 좋겠습니다

 

 

 

공연팀인 시모노세키 헤이케오도리는

일본의 전통의상 기모노를 입고 등장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끌었으며 시모노세키 헤이케오도리는

헤이케와 겐지의 최후의 전투에서

멸망한 헤이케 가문을 기리기 위해 시작된

봉오도리에서 유래 되었습니다 - 자료에서

 

 

 

 

 

 

 

 

일본 여성 무용단원들이 앞에서 춤을 추고 뒤에서는

남성 단원들이 큰 북을 박자에 맞춰 연주 하면서

리듬감 있는 신나는 연주와 여성 단원들의

율동이 돋보이는 멋진 공연이었습니다

 

 

 

 

 

 

 

 

 

 

 

 

 

여자 춤은 손을 위로 올리고 호흡을

맞춘 아리따운 춤을 보이면서 남자 춤

은 초롱을 손에 들고 호쾌한 춤을 보이고

관람객을 즐겁게 하고 있습니다

 

 

 

 

 

 

 

 

 

 

 

 

 

 

 

 

 

 

 

게타(下馱)
딱깍 딱깍 소리를 내는 나막신(게타)에

일본전통 무용에 율동미가 보입니다

 

 

 

 

 

 

 

 

 

 

 

한국 농악 축하 민속춤 

 

 

 

 

 

 

 

 

 

 

 

 

한일 통신사 행사 일본 학생들이 광안리 백사장에서 

부산 갈매기 흥겨운 리듬에 시민에게 즐거움을 보여 주고 있습니다

 

 

 

 

 

 

 

일본 미워도 다시 한 번 
생각 하면서 지난 시절 부산 광복동 
한일 민속춤을 올려 봅니다

 

 

한일 일년에 한번 부산 광복동에서 볼수 있는 전경

일본 정치인 죄는 미워하되 문화교류 하는사람은 미워하지 말자!

부산과 자매결연도 취소 되는 앞으로 어렵군요

 

 

오늘날 조선 통신사 축제는 1980년 쓰시마 섬[對馬島]의

 아리랑 축제에서부터 시작된 

조선 통신사 행렬 재현에 기원을 두고 있다

쓰시마 섬에서 행렬 재현을 담당하였던 아리랑 축제 팀이

2001년 부산 바다 축제 해변 퍼레이드에 참가하여

조선 통신사 행렬을 재현한 것이 조선 통신사 축제의 시초이다

 

 

 

 

 

부산 광복동 용두산 공원 입구

 

 

 

 

 

 

 

 

초롱을 손에든 남자 일본 전통음악인

샤미센의 선율에 맞춘 일본전통춤 율동미 여인

 

 

 

 

 

일본 현지 에서 고엔지 아와오도리 춤 축제

 

고엔지 아와오도리 춤

춤꾼들의 웃는 얼굴을 통해 거리와 주민들이

밝고 건강해지길 원하는 마음을 담은 축제

 

 

1957년에 시작된 고엔지 아와오도리 춤 축제.
현재는 약 1만 명의 사람들이 피리, 샤미센, 북 등의 소리에
 맞춰 춤을 추는, 말 그대로 도쿄의 여름 풍물시라고 할 수 있다
 상점가에서 열리기 때문에 노점도 많고 시끌벅적한 축제다 (일본 현지 스크랩)

 

 

 

 

 

 

 

 

 

 

 

 

 

 

 

 

부산 용두산 공원 한일 축하 행렬 

 

 

 

부산 용두산 공원 일본 참가자 출발 준비중

 

 

아베 총리는 시모노세키시에서 후원회 관계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마에다 신타로 시모노세키 시장이 부산시와의 교류 사업
중단에 대해 설명하자 "민민 사이의 일은 민민으로 하면 된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 등이 보도했다
 양국 정부 간 관계는
악화됐지만 민간 교류는 이와는 별도로 진행돼야 한다는 것이다 (뉴스)

 

 

 

 

 

 

 

 

 

 

 

 2002년부터는 부산 조선통신사 문화사업회를 

초청해 함께 행렬을 재현했다
 옛날 정사와 부사, 종사관의 후손들도 초청됐다

한일 교류의 징검다리 역할을 한 선조들의 영광을 되살리려 한 것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잠정 연기됐던

해운대 해수욕장 에서 개최할 예정이던

'2020 해운대모래축제'를 전면 취소 되었습니다

 

 

 

 

 

 

 

 

미완성 작품 모래조각 손질 하고 있는 작가

 

 

 

 

 

 

 

 

 

 

 

포세이돈 조각

 

 

 

포세이돈(Poseidon)은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신으로, 로마 신화의

신 제우스, 저승의 신 하데스와는 형제 지간 이다

포세이돈은 막내 제우스가 기지를 발휘하여 크로노스가 삼킨 형과 누이들을

구하고 티탄 신들과 전쟁을 벌였을 때 세운 공을 인정받아 바다의 통치권을 부여 받았다

 

 

 

 

 

 

 

 

 

 

 

 

 

 

 

 

 

 

 

 

 

 

 

 

 

 

 

 

 

 

 

 

 

 

 

 

 

 

 

 

 

 

 

 

 

 

 

 

 

 

 

 

 

 

 

 

 

 

 

 

 

 

 

 

 

 

 

 

 

 

 

 

 

 

 

 

 

 

 

 

 

 

 

 

 

 

 

 

 

 

 

 

전국적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야외행사가 거의 중단된 상태입니다
매년 4~5월이면 많은 분들이 오셔서 
즐겼던 광안리 어방축제가
올해는 10월 23~25일로 잠정 연기 되었습니다
점점 번지면 행사가 취소 됩니다
지난 저장된 전경을 일부 올려 보면서
어방축제 과거를 다시 돌아보려고 합니다

 

 

 

수영성의 비슷한 모형을 만들어 수영성 수문장 교체 행사동안
조선시대 수군이 올라가 보초를 보고 있습니다
수문장이라 함은 조선시대에 도성 및 궁권의 문을 지키던 관직입니다
1469년(예종1)에 별도로 수문장을 두어 책임을 맡겼다고 합니다
수문장은 순번에 따라 입직하면서 각 문을 수위하다가 선전관(宣傳官)이
제시하는 표신(標信)에 의해 특별히 개폐하기도 하였는데, 한때에는
그들이 밤에 제대로 직숙(直宿)을 하지 않아서 물의를 빚었던 적도 있다고 합니다

 

 

 

 

 

 

 

 

 

 

 

 

 

 

 

 

 

 

 

 

 

 

 

 

 

 

 

 

 

 

 

 

 

 

 

 

 

 

 

 

 

 

 

 

 

 

 

 

 

 

 

 

 

 

 

 

 

 

 

 

+ Recent posts